마세라티 그레칼레 새로운 SUV의 정석

마세라티 브랜드 역사상 두번째 SUV 모델인 ‘그레칼레’는 디자인과 파워트레인 등 다양한 부분에서 마세라티 슈퍼 스포츠카 MC20의 아이덴티티를 공유하고 있다. 특히, 일상의 경험을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SUV 모델로서 스포티함과 우아함 사이의 적절한 균형과 함께 마세라티의 열정과 혁신, 시대를 초월한 디자인이 완벽하게 조화를 이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마세라티 그레칼레

한편, 마세라티는 그레칼레 출시를 기념해 고유한 인테리어 및 기술 콘텐츠가 담긴 한정판 모델인 그레칼레 프리마세리에 에디션도 선보일 예정이다. 프리마세리에는 완전히 새로운 모델의 소유자 중 하나가 된다는 특권을 의미하며, 독보적인 고급스러움을 강점으로 삼고 있다.마세라티 ‘그레칼레’는 ‘지중해의 강력한 북동풍’ 이라는 뜻으로, 모든 것을 몰아붙이는 마세라티의 혁신적인 모델이 될 것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바람의 이름을 발췌해 모델의 이름을 짓는 것은 마세라티의 오랜 전통이다.

마세라티 그레칼레 출시

한국 마세라티 김광철 대표이사는 환영사를 통해 “마세라티 SUV의 정체성과 헤리티지를 재정립하는 상징적 모델인 그레칼레를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그레칼레 국내 출시를 통해 럭셔리 SUV 수입차 시장에서 마세라티가 제2의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이번에 국내시장에 출시되는 그레칼레의 가격은 9,900만원부터 시작된다.그레칼레는 브랜드 역사상 최초로 등장한 디지털시계 뿐만 아니라 취향에 따라 스킨과 모습을 변경하는 디지털 화면,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 기술적으로 더욱 풍성해졌으며, 12.3인치 센터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와 8.8인치 컴포트 디스플레이에서 간단한 터치를 통해 쉽고 빠르게 조작할 수 있게 됐다.

마세라티 그레칼레 디자인

후면부에는 부메랑 테일라이트와 마세라티 특유의 사다리꼴 라인을 적용했고 스포츠카처럼 마감한 실내 공간, 날렵한 리어 윈도우, 강력하고 대담한 펜더, 시각적으로 무게중심이 낮아 보이게 하는 등 쿠페 효과가 더욱 부각되어 그레칼레만의 스포티한 특징이 더욱 두드러진다.”유럽형 패밀리 사이즈 SUV의 쾌적한 승차감”그레칼레는 SUV에 맞게 수평적 측면보다는 수직적 측면의 디자인적 요소를 갖췄다. 전면은 그레칼레의 가장 돋보이는 부분으로 과하지 않은 낮고 인상적인 그릴을 적용해 슈퍼 스포츠카 MC20를 떠올리게 한다.이번에 3 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는 그레칼레는 최고출력 300마력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이 장착된 ‘GT’ 버전과 최고출력 330마력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이 장착된 ‘모데나’ 버전, 슈퍼카 MC20와 같은 네튜노 엔진을 기반으로, 최고출력 530마력의 강력한 V6 엔진이 장착된 고성능 ‘트로페오’ 버전의 3가지 트림으로 구성됐다.”전체적인 외관 디자인은 슈퍼 스포츠카 MC20의 아이덴티티 공유”

마세라티 그레칼레 실내

빠르고 유익한 자동차&모빌리티 소식 전해드립니다.해당 포스팅은 골프 라운딩 처음 나갈 때, 일명 머리 올리기라고 하죠. 이때 필요한 준비물에 대해서 완벽하게 정리한 정보를 다루고 있습니다. 최근 코로나 사태가 지속되면서 외부 스포츠 활마세라티는 이탈리아 현지 시각 기준으로 22일 출시했습니다. 반도체 부족으로 인해 당초 계획보다 4개월가량 공개가 늦어진 건데요. 국내 출시 시점은 올해 하반기로 예고되었습니다. 가격은 북미 기준으로 6만 4995달러로 한화로 약 7900만 원부터 시작합니다.

마세라티의 2번째 SUV이자 신차인 그레 칼레는 순수 전기차를 포함해서 다양한 모델로 나올 전망입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4기 통 2.0L 가솔린 엔진, 6기 통 3.0L 가솔린 엔진에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상위 모델은 최고 출력이 630마력까지 성능을 낸다고 하네요.해당 포스팅은 기아자동차에서 새롭게 출시한 레이 1인승 밴의 장점, 단점, 가격, 트렁크 사이즈 등에 대한 정보입니다. 1인 가족이 늘어나고 있는 시대에 알맞은 자동차가 아닐까 생각이 드는데그레칼레의 생산은 이탈리아 중부에 있는 스텔란티스의 카시노 공장서 생산되며, 국내 가격은 9,900만 원부터다.

관련해 한국 마세라티 김광철 대표이사는 “마세라티 SUV의 정체성과 헤리티지를 재정립하는 상징적 모델인 그레칼레를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그레칼레 국내 출시를 통해 럭셔리 SUV 수입차 시장에서 마세라티가 제2의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전했다. 특히 최상위 그레칼레 트로페오는 최고속도 285km/h, 제로백 3.8초로 뛰어난 주행 퍼포먼스를 자랑하며, 마세라티 엔진의 시그니처 사운드와 몰입형 소너스 파베르 다차원 사운드 시스템의 조합으로 한 차원 높은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다.

마세라티 그레칼레 트림

이번에 3 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는 그레칼레는 300마력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이 장착된 GT 버전, 330마력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이 장착된 모데나 버전, MC20와 같은 네튜노 엔진을 기반으로, 530마력의 V6 엔진이 장착된 고성능 트로페오 버전의 3가지 트림으로 구성됐다. 후면부는 부메랑 테일라이트와 마세라티 특유의 사다리꼴 라인을 적용했고 스포츠카처럼 마감한 실내 공간, 날렵한 리어 윈도우, 강력하고 대담한 펜더, 시각적으로 무게중심이 낮아 보이게 하는 등 쿠페 효과가 더욱 부각돼 그레칼레만의 스포티한 특징이 더욱 두드러진다. 외관은 SUV에 맞게 수평적 측면보다는 수직적 측면의 디자인적 요소를 갖췄다. 전면은 그레칼레의 가장 돋보이는 부분으로 과하지 않은 낮고 인상적인 그릴을 적용해 슈퍼 스포츠카 MC20를 떠올리게 한다. 마세라티는 이달 17일 ‘2022 그레칼레 론칭 프레스 데이’ 행사를 열고 마세라티의 새로운 럭셔리 SUV 모델 ‘그레칼레’의 국내 출시를 알렸다.

Leave a Comment